"Programming Ruby" 번역

딥뿔군루비 사용자 모임을 만들고 번역 프로젝트를 시작하면서, 현재로서는 루비 언어의 바이블 격인 “Programming Ruby”의 번역 작업에 참여하게 되었다. 번역하고 보면 몇장 되지도 않는 분량을 한 6개월 가량 끌어온 것 같은데 (남들은 2-3개씩 번역했는데!!!), 어쨌든 끝나고 나니 좀 후련하다. 끝난다고는 해도, 아직 초벌 번역이라, 용어들의 inconsistency도 있고, 번역어스러운 문장이 한 둘이 아니다. docbook export를 지원하는 dbwiki를 사용했는데, 사용법에도 좀 더 익숙해져야할 것 같다.

국내 개발서 번역에 대한 상당한 비판자였고, 이 블로그에도 그 비판을 아끼지 않았던 것 같은데, 직접 번역을 해보니 시간도 많이 들고, 어렵긴 어려운 것 같다. 한국어에 없는 단어라든가, 영어에만 국한되는 유머와 같은 번역 자체의 어려움도 있지만, 컴퓨터 용어의 번역은 이미 그 용어가 영어의 철학에 빚지고 있는 탓에, 번역하기 어려운 경우도 있는 것 같다. 예를 들어, 객체의 메서드를 호출하는 것을 메시지를 보내는 개념(OO에서 일반적인 object에 대한 metaphor이다)으로 자주 설명하기 때문에 ‘receiver’같은 것을 번역해야할 경우가 발생한다. 난 그냥 문맥에 따라 ‘객체’로 번역했지만, ‘수신자’라고 해버리면 곤란한 것이다.

보통 이런 language tutorial을 읽으면 금방 잊어버리는데, 번역을 하고 나니, 부수적인 효과로 내가 번역한 것에 대한 내용은 잘 안잊어버리게 된 감이 있다. 좀 더 열심히 해서 다른 장도 번역해볼 껄 그랬나.

다음은 내가 맡은 “클래스, 객체, 변수” 장의 번역.

http://doc.rubykr.org/dbwiki/index.php/PR%20%C5%AC%B7%A1%BD%BA%2C%20%B0%B4%C3%BC%2C%20%BA%AF%BC%F6

“"Programming Ruby" 번역”의 3개의 댓글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