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st Driven Development: By Example

Test Driven Development: By Example by Kent Beck

TDD는 XP와 함께 매우 유명한 프로그래밍 기술 중의 하나다. 어느 정도 TDD나 Agile software development methodology에 관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Test First”가 TDD의 가장 중요한 idiom을 알고 있을 것이다. ‘automated test를 먼서 작성하고, test를 동작하게 만들기 위한 가장 간단한 code를 작성하고, refactoring은 가능한 한 뒤로 미루라’는 것이 TDD의 기본이다.

이 책은 세 개의 파트로 나뉘어있다. Part I은 어떤 story (일종의 requirement)를 구현하는 과정을 TDD를 사용해서 보여주고 있다. Part II는 xUnit이라는 tool을 사용해서 TDD를 좀 더 편리하게 수행하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 Part III는 TDD와 연관된 여러가지 pattern들을 정리해두었다.

TDD는 여러가지 이익을 가지고 있지만, 가장 마음에 드는 것은 test 설계부터 하기 때문에, 구현자의 입장보다 사용자의 입장에서 먼저 생각해보게 되고, 결국 interface의 품질이 더 좋아진다는 것이다. interface는 중요하지만, implementation은 그다지 중요하지 않다. implementation은 변경할 수 있고, interface는 그렇지 않을 가능성이 크기 때문이다. 이미 사용자들이 interface를 사용하고 있다는 이유로 대충 설계해놓은 interface를 개선할 수 없게되는 경우를 흔히 볼 수 있다.

번역도 되어있고 하니, 한번쯤은 읽어볼만한 책이다. 아마 집중해서 읽으면 2-3일이면 다 읽을 수 있을 듯 하다.

“Test Driven Development: By Example”의 1개의 댓글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