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bit of industriousness

아거님‘블로거가 갖출 기술들’에 인용된 문구를 재인용.

We don’t possess any remarkable skills, we just exercised a little skepticism, some open-minded curiosity, and a bit of industriousness.

지금의 나에게는 a little skepticism (여자친구의 말에 의하면 ‘세상을 부정적으로 보는 경향’)과 some open-minded curiosity는 충분하다 못해 넘치지만, a bit of industriousness가 부족한 것 같다. 최근 블로그 포스팅이 없는 것도 그런 탓.

“a bit of industriousness”의 1개의 댓글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